무한 혈전 MMORPG <다크에덴>을 개발, 서비스하는 ㈜소프톤엔터테인먼트(대표이사 유태호)는 2009년을 마감하며 정식 서비스 7주년을 기념하는 고객 감사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금일 밝혔다.

국내 최초로 ‘호러 MMORPG’를 표방하며 2002년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 <다크에덴>은, 근 미래를 배경으로 한 독특한 뱀파이어 세계관, 육성 시스템부터 인터페이스까지 완전 차별화된 종족 개성, 탄탄한 대규모 전쟁 시스템으로 꾸준한 인기를 누리고 있다.

12월 16일부터 1월 6일까지 진행되는 ‘감사합니다! <다크에덴> 7년’ 이벤트는 캐릭터 레벨에 따라 차등적으로 <다크에덴> 복권을 지급 한다. 1레벨은 7장, 최고 레벨은 50장까지 복권을 수령할 수 있으며 사용 시 아이템 선물을 받을 수 있다. 또한 홈페이지에 추억이 담긴 스크린샷을 올린 유저 중 추첨하여 1만 캐시를 증정한다.

㈜소프톤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“다가오는 2010년은 더욱 활발한 업데이트와 안정된 서비스로 고객 여러분의 사랑에 보답 드리겠다”며 “200레벨 이상 캐릭터의 2차 승직 및 확장된 전쟁 시스템 추가, 신규 인스턴스 던전 등 풍성한 업데이트를 준비 중이니 많은 성원 부탁 드린다”고 밝혔다.

<다크에덴>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(http://www.darkeden.com)에서 확인할 수 있다.

[디스이즈게임]